Korean | English

pISSN : 1229-795X

2020 KCI Impact Factor : 1.51
Home > Author > Review Process

Review Process


<편집위원회 규정> 중에 아래 내용이 심사규정으로 작용한다.

For details, please contact the editor-in-chief.



제13조   투고된 모든 논문은 편집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게재가 결정된다.

제14조   논문의 심사는 개별 항목 평가와 종합 평가로 이루어진다. 

제15조   논문심사에 적용되는 개별 항목은 다음과 같다.

  1) 학회지 게재 형식의 적합성

  2) 연구 방법의 창의성

  3) 결론의 합당성

  4) 논리적 구성도

  5) 논문 제목의 적절성

  6) 학문적 기여도

  7) 표현의 적합성 및 문단간의 연계성

  8) 인용의 적합성

  9) 논문의 완성도

 10) 영문요약의 분량 및 표현의 적합성


제16조   투고 논문에 대한 심사는 다음과 같은 절차로 이루어진다.

1) 접수: 학회지 발행 예정일 2개월 전까지 논문을 접수하고, 편집위원장은 투고 논문 도착 즉시 접수 확인서를 전자우편으로 작성하여 필자에게 보낸다. (논문의 투고와 심사에 관련된 제반 절차는 본 학회의 홈페이지상에서 온라인으로 자동 처리된다.) 투고된 원고의 접수 및 심사와 관련된 제반 사항과 절차는 편집위원장이 총괄한다. 편집위원장은 접수된 원고마다 투고자의 인적 사항, 논문 투고 및 심사 현황, 출판 등 사후 관리를 열람할 수 있도록 논문 투고와 심사 대장을 작성하여 관리한다.


2) 심사 의뢰: 편집위원장은 투고된 논문을 해당분야별로 분류한 후 각각의 논문에 대해 3인의 심사자를 위촉하여 ‘심사의뢰서’와 함께 심사를 요청한다. 심사위원은 전공을 고려하여 편집위원회의 추천을 받아 편집위원장이 위촉한다. 논문의 심사는 심사의 합리성, 투명성, 공정성을 위해 투고자와 심사자의 인적 사항을 공개하지 않고 인비로 진행한다. 편집위원장은 접수한 논문의 저자를 드러낼 수 있는 모든 사항을 삭제한 후 심사위원회에 송부한다.


3) 심사: 각 심사위원은 평가규정에 의거하여 논문을 심사하고 소정의 ‘심사결과 보고서’에 <게재 가>, <수정후 게재>, <수정후 재심>, <수정후 재제출> 등의 4등급으로 종합판정을 내린다. 이때 심사자는 판정의 근거를 구체적으로 제시해야 하며 수정을 제의하는 경우, 수정이 필요한 부분을 명기해야 한다. 


4) 1차 편집회의: 심사결과 보고서가 수합된 후 편집위원장은 1차 편집회의를 소집하고 심사내용을 검토한다. 심사자 모두 <게재 가> 판정을 내린 논문은 수정없이 게재한다. 심사자 모두 <수정후 재제출> 판정을 내린 논문은 게재를 불허한다. <수정후 재제출>과 <수정후 게재> 또는 <수정후 재심>의 판정이 혼합되어 있는 경우에는 편집위원회에서 재심하여 <수정후 재제출>, <수정후 게재>를 결정한다. <수정후 게재> 판정을 받은 논문은 ‘심사결과 보고서’ 내용을 투고자에게 알리고 수정을 요구한다. <게재 가>와 <수정후 재제출>이 확정된 투고자에게는 심사결과를 통보한다.


5) 2차 편집회의: 편집위원장은 수정을 마친 논문을 수합하여 2차 편집회의를 소집한다. 여기서 수정 이행 여부를 확인하고 게재 여부를 최종 결정한다. 편집위원장은 수정된 논문의 최종 심사결과를 투고자에게 <게재가>와 <수정후 재제출>로 나누어 통보한다.


6) 심사결과 판정: 논문의 게재여부는 해당 분야에 학문적 조예가 깊은 전공자 3인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심사결과를 기준으로 결정한다. 심사위원 2인 이상이 <게재가> 혹은 <수정후 게재>로 평가한 논문만을 원칙적으로 게재 대상으로 한다. 각 논문에 대해 2인 이상의 심사위원이 <수정후 재제출>로 판정하면 그 논문은 해당호에 게재할 수 없다. 그 구체적인 판정기준은 다음과 같다.

가) 게재 가: 논문 심사 결과 심사위원 3인 중 2인 이상의 <게재 가> 판정이 나왔을 경우.

나) 게재 불가: 논문 심사 결과 심사위원 3인 중 2인 이상의 <수정후 재제출> 판정이 나왔을 경우.

다) 수정 후 게재: 사소한 문제점들이 있어 약간의 수정이 필요한 경우로서, 심사위원 3인 중 2인 이상이 <수정후 게재> 혹은 그보다 상위의 종합평가결과로 판정하는 경우.

라) 수정 후 재심사: 크고 작은 문제점들이 많아 대폭적인 수정을 한 후에 재심사가 요구되는 경우로서, 심사위원 3인 중 2인 이상이 <수정후 재심사> 혹은 그보다 하위의 종합평가 결과로 판정하는 경우.


7) 논문의 수정 및 재심사: 심사위원이 <수정후 게재> 또는 <수정후 재심사>로 판정한 때는 수정해야 할 사항을 상세히 적어 논문 필자에게 즉시 통보하여, 빠른 시일 내에 수정 보완 혹은 재심을 위해 다시 제출하도록 한다. 재심사는 1차 심사위원 1인이 참여하고 2인의 신규 심사위원을 위촉하여 진행한다. 재심사의 경우 심사위원 2인 이상이 <수정후 재심>이나 <수정후 재제출>로 판정하면 그 논문은 해당 호에 게재할 수 없다.


8) 심사결과 통보: 접수된 모든 논문은 학회 일정에 따라 40일 이내에 필자에게 그 결과를 통보한다. 게재가 확정된 논문은 필자에게 유선이나 전자우편으로 게재 확정을 통보한다. <수정후 게재>나 <수정후 재심사>로 판정 받은 논문은 편집위원(심사위원)의 심사평과 함께 수정후 다시 제출할 일시를 적시하여 수정제의서를 발송한다.


9) 심사결과에 대한 이의 신청: 논문 심사결과에 이의가 있을 경우, 심사결과를 통보 받은 후 5일 이내에 서면 혹은 전자우편으로 이의신청을 할 수 있다. 논문 제출자의 이의 신청이 접수되면 편집위원회는 해당 심사위원에게 재심을 요청하고, 해당 심사위원은 5일 이내에 재심사 결과를 편집위원회에 통보한다. 단, <수정후 재제출>로 판정된 논문은 투고자가 이의를 제기하는 경우 편집위원회에서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얻는 논문에 한해 재심을 진행한다.


10) 수정보고서: 논문 집필자는 편집위원회의 수정제의가 있을 경우 이를 존중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논문 집필자는 수정보고서를 별지로 작성하여 함께 수정본과 함께 제출한다. 수정보고서를 제출하지 않는 경우에는 수정제의를 수용하지 않은 것으로 간주한다. 수정제의를 수용하지 않을 경우 반론문을 서면이나 전자우편으로 편집위원장에게 반드시 제출한다. 수정제의를 수용하지 않고 재심요구도 없는 경우와 답변이 없는 경우에는 편집위원회에서 해당 논문의 게재를 거부할 수 있다. 


11) 논문게재 예정증명서: 논문게재가 확정된 투고자에게는 논문게재 예정증명서를 발급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