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Home

A Study on the Identity of Eastern Women Represented in the Works of Ruth St. Denis

  • The Korean Journal of Dance Studies
  • Abbr : KRSDS
  • 2005, 15(15), pp.235-264
  • Publisher : The Korean Society for Dance Studies
  • Research Area : Arts and Kinesiology > Dance

Ok Hee Jeong 1

1이화여자대학교

Candidate

ABSTRACT

루스 세인트 데니스(Ruth St. Denis)의작품에 나타난 동양 여성의 정체성정 옥 희이화여자대학교 무용과 대학원 졸인간 신체의 움직임을 표현매체로 삼는 무용예술은 무용가 자신의 정체성을 가장 직접적으로 드러낼 수 있을 뿐 아니라 타인의 정체성을 재현하는 데에도 매우 효과적인 매체이다. 그러나 타인에 대한 재현 자체가 가지고 있는 한계점을 고려한다면 무용을 통한 재현 역시 타인에 대한 단순화와 전형화, 그리고 왜곡을 피하기 어렵다.본 논문의 목적은 이처럼 纛聆侵에 따른 정체성의 문제에서 출발하여 미국여성 현대무용가인 루스 세인트 데니스(Ruth St. Denis)의 작품에서 재현된 동양여성의 정체성에 대해 논의하는 것이다. 데니스가 재현한 동양여성은 당시 유행하던 살로메 풍의 동양여성 이미지와는 많은 부분 비슷하면서도 새로운 측면이 강조되었다고 여겨지고 있다. 따라서 본 논문에서는 그녀의 작품에서 재현된 동양여성을 분석함으로써 그 정체성은 과연 무엇이고 구체적으로 어떠한 이미지로 재현되었는가를 논의하고자 한다.본 논문은 데니스의 대표작품인 「라다(Radha)」, 「검은색과 금색의 사리 춤(Dance of the Black and Gold Sari)」, 「백옥(White Jade)」을 대상으로 분석함으로써, 각각에서 寗?(性)과 성(聖)이 결합된 존재?, 捻@舅? 휘감은 신비로운 존재?, 柰諮鄂構? 다가갈 수 없는 존재澾遮? 이미지를 끌어낼 수 있었다. 그리고 이러한 이미지들이 모여 형성된 동양여성의 정체성은 바로 耐旋ㅐ岵? 여성의 권위(positive female authority)澾箚? 할 수 있었다. 기존의 서양사회에서는 동양여성의 정체성을 서양남성의 열등하고 주변적인 타자로 인식하고 호기심과 두려움의 관점으로 바라보았다. 그러나 데니스는 동양여성의 정체성을 긍정적이고 이상적으로 바라봄으로써 중심적인 존재로 끌어올렸을 뿐 아니라 서양이 따라야할 이상형으로까지 보았던 것이다.데니스가 작품에서 재현한 동양여성의 정체성은 기존의 부정적 인식에 균형을 잡아주었으며, 이를 추구하는 과정에서 서양여성의 정체성 및 무용예술의 지위를 향상시킨 의의가 있다. 그러나 이러한 새로운 정체성 역시 기존의 개념만큼이나 극단적이고 비현실적일 뿐 아니라 나아가 서양여성이 동양여성을 대변할 수 있다는 태도를 취한다는 점에서 서양중심적 사고에서 벗어나지 못한 한계가 있다.

Citation status

* References for papers published after 2022 are currently being built.